CEO 인사말 Greeting



신 인 건 대표이사

우리술이 전통의 굴레에만 갇혀있지 않고 발전하여 사람들이 즐겨찾는 그날까지 우리 술샘은 전통주 업계의 '퍼스트 펭귄'이 되길 주저하지 않겠습니다.


신(新)나는 술, 신(信)나는 샘

훌륭한 요리의 기본은 좋은 재료와 선도에 있듯이, 전통주 또한 좋은 재료와 정성이 좋은 술을 만드는 기본이 됩니다.
술샘은 고문헌에 담겨 있는 선조들의 지혜를 바탕으로 빠른 속도와 대량 생산보다는 정성과 기본을 지키는 정갈한 누룩을 직접 수제하고, 전통주와 전통발효식초 등 자연에서 얻은 발효식품을 더딘 걸음으로 전해드리고자 합니다.